1.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기사목록 
  2.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북한산과 관악산, 외국인 관광객 명소로 뜬다

사진 | 양수열 영상미디어 기자   글 | 조현주 기자 2019-05-15 10:03

지난 5월 2일 오후 1시경 북한산 정상에 오른 한 외국인 관광객이 서울 강북구 우이동 일대를 바라보고 있다. 아직 한여름이 찾아오기 전이지만 얇은 티셔츠와 반바지 차림으로 산에 오른 외국인들이 눈에 띈다. 

최근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 여행객들의 필수 관광코스로 북한산과 관악산이 인기를 얻고 있다. 화려한 도심 속에 우뚝 솟은 산줄기의 형세가 색다르게 다가오기 때문일 것이다. 산행에 오른 외국인들은 잘 다듬어진 한국의 등산로와 형형색색의 복장을 갖춰 입고 산을 타는 한국의 ‘하이킹(hiking) 패션’에 놀라움을 느낀다고 한다.
등록일 : 2019-05-15 10:03   |  수정일 : 2019-05-15 10:04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SNS 로그인
  • 페이스북 로그인
  • 카톡 로그인
  • 조선미디어 통합회원 로그인
  • pub 로그인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