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MBC 캡처

'TV조선' 인기 음악 예능 미스터트롯의 우승자, 한국 가요의 새 지평을 개척해가는 '트롯황제' 가수 임영웅이 말 그대로 특별한 상을 받았다. '2021 한터뮤직어워즈' 특별상 수상자로 선정된 것.

해당 행사의 주최사인 한터글로벌은 10일 오후 후즈팬(Whosfan) 앱을 통해 특별상 수상자를 발표했다. 특별상은 K-POP의 특별한 분야에서 성과를 거둔 아티스트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임영웅은 한국 대중음악의 대표 장르인 트롯 분야에서 주목할 만한 성취를 거둬 수상자로 결정됐다.

임영웅은 트롯 장르에서 음반 점수, 음원 점수, 소셜&포털 점수, 방송&미디어점수, 스타 점수, 글로벌 점수 등으로 구성된 아티스트 종합 점수에서 1위를 달성했다.

한편 2021 한터뮤직어워즈는 특별상 시상을 끝으로 모든 부문의 수상자가 결정됐다. 초동기록상에 방탄소년단, 세븐틴, 엔시티 드림, 엔시티 127, 엑소, 백현, 엔하이픈, 리사, 에이티즈, 스트레이 키즈가 이름을 올렸다. 아티스트상 남성그룹 부문에 방탄소년단, 스트레이 키즈, 엔시티 드림이, 아티스트상 여성그룹 부문에 트와이스, 있지, 에스파가 자리했다.

아티스트상 남성 솔로 부문에 백현, 디오, 원호가, 아티스트상 여성 솔로 부문에 리사, 로제, 아이유가 올랐다. 신인상에는 이펙스와 아이브가, 후즈팬덤상에는 방탄소년단, 트레저, 세븐틴이, 특별상 트로트 부문에 임영웅, OST 부문에 이무진이 선정됐다.

시상식을 개최한 한터차트 측은 수상자들에게 수상 트로피를 전달할 예정이다. 후즈팬은 각 부문별 수상 아티스트들을 위해 국내외 광고 구좌를 활용, 수상을 축하하고 기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