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메뉴

FUN | 영화
  1.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기사목록 
  2.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12월 주목할 만한 영화 <마약왕>, <스윙키즈>, <도어락>外

글 | 임언영 여성조선 기자

제목부터 파격적인 <마약왕>은 <내부자들>과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로 흥행 역사를 쓴 우민호 감독의 신작이다. 여기에 충무로 최고 스타 송강호가 주연을 맡아 연말 최고 기대작으로 손꼽힌다.

영화는 1970년대 대한민국 하급 밀수업자였던 이두삼(송강호)이 우연히 마약 밀수에 가담하면서 마약계 거두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미리 공개된 티저 예고편만으로도 화제가 됐다. 국가는 범죄자, 세상은 왕이라 부른 전설의 마약왕 이두삼으로 변신한 송강호의 모습이 파노라마로 펼쳐지며 압도적 열연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그간 숱한 영화에서 보여온 송강호의 친근한 소시민 모습과 오라(aura), 광기 어린 모습까지 그의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확인할 수 있다.

“대만에서 원료를 받아갖고 조선서 만들어가 그거를 다시 일본으로 갖고 와 팔면은 이거 애국 아이가?”라는 이두삼의 대사가 특히 주목받았다. <마약왕>의 시대적 배경인 ‘잘살아보자’던 1970년대 실제 대한민국의 모습에 대한 호기심을 유발한다.

송강호 외에도 조정석, 배두나, 김대명, 이성민 등 굵직한 배우들이 포진했다. 1970년대 인물로 완벽 변신한 배우들의 연기 조합이 연말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감독 우민호
출연 송강호, 조정석, 배두나
개봉 12월 19일
 
 

<스윙키즈>
 
본문이미지
1951년 거제 포로수용소, 오직 춤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오합지졸 댄스단 ‘스윙키즈’의 가슴 뛰는 탄생기를 담은 영화. <과속 스캔들> <써니> <타짜-신의 손>를 연출한 강형철 감독의 네 번째 작품으로 연말 극장가를 달굴 기대작으로 손꼽힌다.

감독 강형철
출연 도경수, 박혜수
개봉 12월 19일
 
 

<도어락>
 
본문이미지
혼자 사는 여성의 원룸에서 살인사건이 일어나면서 시작되는 현실 공포 스릴러. 1인 가구 범죄로 누구나 한 번쯤 느꼈을 공포를 다룬다. 독보적인 행보를 잇는 배우 공효진이 주인공으로 나섰고, 개성파 배우 김예원, 김성오가 신스틸러로 나서 영화를 이끌어간다.

감독 이권
출연 공효진, 김예원
개봉 12월 5일
 
 

<데스티네이션 웨딩>
 
본문이미지
동화처럼 아름다운 화려한 결혼식에 초대된 남녀가 앙숙이 되며 펼쳐지는 유쾌한 로맨스. 캘리포니아 주 와이너리를 배경으로 해 화려한 볼거리가 가득하다. 네 번째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는 키아누 리브스와 위노나 라이더가 주연을 맡아 더욱 기대를 모은다.

감독 빅터 레빈
출연 키아누 리브스, 위노나 라이더
개봉 12월 예정
 
 

<메리 셸리: 프랑켄슈타인의 탄생>
 
본문이미지
최초의 SF소설로 꼽히는 <프랑켄슈타인>의 원작자인 메리 셸리의 인생을 그린 영화. 첫사랑과의 만남부터 작품을 쓰기 시작했을 18세 무렵 이야기를 담았다. 사우디아라비아 최초의 여성 감독의 작품이라는 점도 눈길을 끈다.

감독 하이파 알 만수르
출연 엘르 패닝, 메이지 윌리엄스
개봉 12월 예정
등록일 : 2018-11-27 09:51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 리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
자유지성광장 마음챙김 명상 클래스

하단메뉴

개인정보 취급방침독자센터취재제보광고문의조선뉴스프레스인스타그램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