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메뉴

FUN | 여행
  1.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기사목록 
  2.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화보]
농부와 허수아비

사진 | 이신영 영상미디어 기자   글 | 배용진 주간조선 기자

photo 이신영 영상미디어 기자
유난히 폭우가 잦았던 여름을 지나 마침내 수확철을 맞았다. 지난 9월 17일 세종시 연동면 음암리의 논에서 농부가 막 수확한 벼를 들어 보이며 즐거워하고 있다. 주름진 얼굴과 굵은 팔뚝에서 그간의 고생과 보람이 엿보인다. 한 해 동안의 임무를 마친 허수아비도 뿌듯한 표정이다.
등록일 : 2017-10-12 08:13   |  수정일 : 2017-10-12 10:56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 리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

하단메뉴

개인정보 취급방침독자센터취재제보광고문의조선뉴스프레스인스타그램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