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기사목록 
  2.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최승노의 통쾌한 경제 이야기

정원을 가꾸던 소년 미켈란젤로를 부자가 후원한 이유는?

진인사대천명 (盡人事待天命)의 현대적 의미

글 | 최승노 자유경제원 부원장
필자의 다른 기사 2015-08-19 17:13

본문이미지
미켈란젤로의 '천지창조' 중

“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을 다하고 비로소 하늘의 뜻을 기다린다.”(盡人事待天命)
 
중세 유럽 당시 어느 부잣집의 정원에서 일하는 소년이 있었다. 소년은 미술에 뛰어난 재능이 있었지만, 가난한 탓에 그림 공부를 할 수가 없었다. 소년은 대신 예술적 재능을 발휘하여 정원을 가꾸는 일에 매진했다. 나뭇가지를 예쁘게 다듬고, 화분에 조각을 새기며 정원 가꾸기에 혼신의 힘을 쏟았다. 하루는 주인이 물었다.
 
“정원 일을 그렇게 한다고 해서 월급을 더 많이 주는 것도 아닌데 어찌 그리 열심을 내느냐?” 소년은 웃으며 대답했다. “월급의 많고 적음은 저에게 전혀 중요하지 않습니다. 저는 이 정원을 정말 좋아하기 때문이지요. 그래서 정원을 가꾸는 일이 마냥 즐겁고 행복합니다.”
 
소년의 대답을 듣고 주인은 크게 감격했다. 소년의 미술적 재능 자체보다 어떤 대가나 보상도 바라지 않고 자신이 좋아하는 일에 묵묵히 최선을 다하는 순수한 열정이 주인의 마음을 움직인 것이다. 주인은 당장 소년을 후원하기 시작했다.
 
주인의 적극적인 후원 덕에 소년은 꿈에도 그리던 미술공부를 할 수 있었고, 재능을 활짝 꽃피울 수 있게 되었다. 이 소년이 바로 이탈리아 르네상스의 대표적인 미술가, 천재 화가이자 불세출의 조각가 미켈란젤로이다.
 
만약 미켈란젤로가 가난에 낙담하여 인생을 되는 대로 마구 허비했더라면 어떻게 되었을까? 정원을 돌보는 둥 마는 둥 했더라면 기회가 주어지지 않았으리라. 시스티나 성당의 천장을 수놓은 「천지창조」나 「피에타」는 없었을 것이고 그 감동이 후세까지 전해질 일 또한 없었을 것이다.
 
예로부터 ‘진인사대천명(盡人事待天命)’이라고 했다. 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을 다하고 나서 비로소 하늘의 뜻을 기다린다는 뜻이다. 이 말은 어떤 일이든 우선 최선을 다하고 후회나 미련 없이 겸허한 마음으로 결과를 기다려야 한다는 가르침을 담고 있다. 자신의 일을 성실히 하지 않고 요행을 바라는 사람에게 최선을 다하라고 강조하는 말이다. 속담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와 비슷한 말이기도 하다. 물론 노력한다고 해서 그 노력만큼 대가나 보상을 얻지 못할 수도 있다. 그렇다고 아예 손 놓고 무의도식하며 가만히 있다면 어느 누구도 도와주지 않을 것이다.
 
결과야 어떻든 현재에 충실하며 스스로 노력하는 사람은 단 1퍼센트의 가능성이라도 성공의 발판으로 삼는다. 그렇기에 옛사람들은 어떤 경우든 일단 자신이 해야 할 일에 최선을 다한 다음, 그 결과를 차분하게 기다려야 한다고 말했던 것이다. 자기 삶의 주인은 자기 자신이다. 스스로 자기 삶을 책임지고 지켜야 한다. 누구도 타인이 베풀어주는 자선에 의존하고, 기생하는 삶을 살기를 원치 않는다. 그렇다면 마땅히 자신이 원하는 삶을 자기 주도적으로 살아야 한다.
 
한국의 역사에는 자신의 삶을 스스로 지켜낸 이들이 많다. 태양이 작열하는 중동 지역에 파견 나간 근로자, 힘든 일을 마다하지 않고 독일로 간 광부들이 그들이다. 이들은 더 나은 미래를 위해 타국으로 건너갔고, 고난과 역경을 딛고 수년간 일했다. 스스로 일어설 수 있는 기반을 만들기 위해서였다. 그들은 자기 자신뿐만 아니라 가족과 국가를 일으켰다. 한국의 발전은 고난을 이겨낸 이들이 쓴 진인사대천명의 역사였다.
<본 칼럼은 칼럼니스트 개인의 견해임을 밝힙니다.>
칼럼니스트 사진

최승노 이코노미스트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시스템인 자본주의를 지지하며 자유기업주의에 입각한 경제정책을 연구하고 강의하고 있다. 스토리 시장경제 시리즈 10권의 책 저술을 통해 누구나 시장경제원리를 쉽게 알 수 있도록 하였다.

등록일 : 2015-08-19 17:13   |  수정일 : 2015-08-19 17:45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건
  • SNS 로그인
  • 페이스북 로그인
  • 카톡 로그인
  • 조선미디어 통합회원 로그인
  • pub 로그인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곽정부  ( 2015-08-22 )  답글보이기 찬성 : 3 반대 : 5
진인사 대천명이라 너무 좋은 말이다.
이형진  ( 2015-08-22 )  답글보이기 찬성 : 11 반대 : 8
옳은말씀! 저의 인생도 미켈란젤로 같은 경우..(인류사에 유익한 인간이 되지는 못하였지만...) 저도 주위를 관찰하며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진 사람을 등용.후원하고있답니다.

마음챙김 명상 클래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