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메뉴

뉴스 & 이슈
  1.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기사목록 
  2.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수퍼문이 된 울프문

글 | 김민희 주간조선 차장대우

photo 뉴시스
2018년 새해 첫날 밤, 휘영청 밝은 달이 떴다. 수퍼문(Supermoon)에다 울프문(Wolfmoon)이다. 수퍼문은 보름달이 지구 가장 가까운 지점을 지나는 달, 울프문은 매년 처음 뜨는 달이다. 이 둘이 겹치는 것은 아주 희귀하다. 일반 보름달보다 14% 크고 30% 더 밝은 수퍼문. 수퍼문이 새해 첫날 찾아왔으니 좋은 징조다. 그야말로 밝은 새해가 밝았다. 올 한 해 저 달처럼 밝은 일이 가득하길…. 지난 1월 1일 밤 서울 여의도 LG쌍둥이빌딩 사옥 사이로 보이는 수퍼문.
등록일 : 2018-01-09 09:30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 리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
자유지성광장 마음챙김 명상 클래스

하단메뉴

개인정보 취급방침독자센터취재제보광고문의조선뉴스프레스인스타그램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