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메뉴

뉴스 & 이슈 | 문화
  1.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기사목록 
  2.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2019 첫 '문화가 있는 날' 방방곡곡 1300개 무대

글 | 뉴시스

본문이미지
문화체육관광부

'2019 황금 돼지해'를 앞두고 첫 번째 '문화가 있는 날' 행사가 펼쳐진다.

'문화가 있는 날'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추진한다. 국민들이 일상에서 문화를 향유할 수 있도록 영화·공연·전시·박물관·도서관·프로스포츠 경기 등에서 무료 공연 또는 할인을 마련한다.

이번 '문화가 있는 날'(1월30일)과 해당 주간(1월28일~2월3일)에는 전국에서 1300개 문화행사가 열린다.

우선 새해를 맞아 전국 곳곳에서 음악회가 열린다. 대전시립합창단 '2019 관저문예회관 신년음악회'(30일 대전 관저문예회관), '조윤범의 파워클래식-음악사의 하이라이트'(29일 제주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를 전석 무료로 즐길 수 있다.

'2019 레츠 고 신년음악회'(30일 충남 예산 충남도청문예회관)에는 지휘자 윤승업, 가수 박기영, 뮤지컬 배우 이건명 등이 나온다.

겨울 방학을 맞아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주제의 전시회도 이어진다. 스페인 정복자들이 찾아 헤맨 엘도라도의 황금보물을 전시한 '황금문명 엘도라도-신비의 보물을 찾아서'(국립김해박물관)는 30일 입장료를 50% 깎아준다.

로메로 브리토 한국특별전 '컬러 오브 원더랜드'(경남 창원 3·15아트센터)도 같은 날 입장료가 반값이다. 제3자 시점에서 북한을 분석하고 풀어내어 평양 사람들의 일상을 상상해보는 전시 '영국에서 온 메이드 인 조선: 북한 그래픽디자인'전(서울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갤러리)도 30일 입장객에게 50% 현장 할인 혜택을 준다.

제주도립 김창열미술관에서 열리는 김창열 화백 전시 '정신으로서의 물, 물방울과 얼룩'은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전시 연계 체험프로그램 '나만의 물방울 작품 만들기'에도 참여할 수 있다.

'문화가 있는 날' 당일에는 전국 주요 영화관에서 오후 5시부터 9시 사이에 상영되는 영화를 5000원에 관람할 수 있다. 이번 달에는 배우 공효진·조정석·류준열·염정아가 경찰 뺑소니 전담반으로 출연해 활약하는 액션 영화 '뺑반', 드림웍스 애니메이션 '드래곤 길들이기' 시리즈의 마지막 '드래곤 길들이기 3'가 개봉한다. 영화 '고검기담: 소명신검의 부활', '이월'도 같은 날 개봉한다.

연극, 뮤지컬 공연에서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동명 영화가 원작인 뮤지컬 '플래시댄스' 내한 공연(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은 30일 전석 30%를 깎아준다. 배우 강신일·정보석이 화가 마크 로스코를 연기하는 연극 '레드'(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도 같은 날 공연 전석 20% 할인 혜택을 준다. 윤유선·우미화·성기윤이 출연하는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서울 대학로 예그린시어터) 역시 같은 날 공연에서 100매를 한정해 전석 50%를 깎아준다.

프로스포츠 경기도 할인된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 프로농구 '전주KCC 대 안양KGC'(29일 전북 전주실내체육관), '울산현대모비스 대 고양오리온'(30일 울산동천체육관) 등 프로농구 여섯 경기에서 고등학생 이하 동반 가족에 한해 50% 현장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프로배구 '한국전력 대 KB손해보험'(28일 경기 수원실내체육관) 경기에서는 초등학생, 유소년 이하 동반 가족에 한해 50% 현장 할인을 제공한다. 'OK저축은행 대 대한항공'(29일 경기 안산상록수체육관) 경기에서는 현장에서 일반석 관람권을 5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올해 '문화가 있는 날' 기획사업을 이달 말부터 접수한다. 사업별 공모 내용을 확인한 후 국고보조금통합관리시스템 e-나라도움에서 신청하면 된다.

등록일 : 2019-01-29 10:04   |  수정일 : 2019-01-29 10:18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 리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

하단메뉴

개인정보 취급방침독자센터취재제보광고문의조선뉴스프레스인스타그램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