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조선일보DB

10일 충북 충주시 중앙탑면 가흥리에서 외승(外乘)을 즐기는 사람들이 말을 타고 남한강을 건너고 있다.